메뉴 건너뛰기

Double Partners

더블파트너스는 회원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생각합니다.
100세 시대, 노후의 풍요로움을 더블파트너스와 함께 설계하십시요!

Double Partners

Investment?

투자는 항상 수익을 얻는 즐거움이 동반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욕심 때문에 그러하지 못함을 우리 모두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물질이 있는 곳에 마음이 있음을 상기하고
항상 무릎과 어깨를 생각하며 투자 합시다!.

Investment?

Stocks' Listing?

증권거래소에 주식을 상장하는 방법으로
최초로 상장하는 신규상장(新規上場)과
이미 상장한 법인이 유상 또는 무상증자 등으로 인하여
새로이 발행한 주식을 상장하는 신주상장(新株上場)의 두 가지가 있다.

Stocks' Listing?

자료분석

  • 03-24 세아메카닉스 상장

    세아메카닉스(396300)이 코스닥 상장 * 확정공모가 : 4,400원. 시초가 상한가 * 시 초 가 : 8,800 원 상한가 * 고 가 : 11,400원 * 저 가 : 7,250원 * 현 재 가 : 7,600원 축하드립니다^^ *** 회원의 가정에 즐거움...

  • 03-23 공구우먼

    공구우먼(366030)이 코스닥 상장 * 확정공모가 : 20,000원. * 시 초 가 : 21,600 원 * 고 가 : 24,150원 * 저 가 : 22,700원 * 현 재 가 : 26,000원 *** 회원의 가정에 즐거움을 주는 더블파트너스 ***

글 수 110

기업 분할

조회 수 227 추천 수 0 2021.06.28 09:47:53

기업 분할

기업 분할은 크게 인적분할과 물적분할로 나뉩니다.
SK텔레콤은 통신사업과 비통신 신사업을 인적분할하기로 했죠.
빅히트(하이브)는 물적분할로 빅히트 뮤직을 만들었고
만도는 자율주행 부문을 물적분할하기로 했습니다.
지난해 LG화학이 LG에너지솔루션을 물적분할로 떼어내며 주주들의 반발을 산 적도 있습니다.

인적분할과 물적분할의 차이.
가장 큰 차이는 기존 회사가 새로 생기는 회사와 어떤 관계가 되느냐입니다. 인적분할은 기존 회사 주주들이 정해진 비율대로 새로 생기는 회사의 주식을 나눠 가지지만 물적분할은 새로 생기는 회사의 주식을 기존 회사가 모두 갖게 됩니다.

인적분할을 하게 되면 분할비율대로 기존 주주가 새로 생긴 회사의 주식을 직접 가지게 됩니다. 기존 회사와 신설 회사의 분할비율이 7대 3이면 10주를 보유한 기존 주주는 기존 회사 주식 7주, 새로 생긴 회사 주식 3주를 가집니다. 비율대로 수평적으로 가지게 되는 거죠.

반면 물적분할을 하게 되면 수직적인 구조로 바뀌게 됩니다. A기업이 한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새로 B기업을 만든다면 A기업은 B기업의 100%를 소유하게 됩니다. LG화학은 지난해 배터리 사업부문을 떼어내 LG에너지솔루션으로 만들었는데요. LG화학은 비상장 회사인 LG에너지솔루션의 지분 전체를 가지고 있습니다. LG화학 투자자는 직접 LG에너지솔루션 주식을 가질 수 없고요.

주주들은 물적분할보다 인적분할을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물적분할을 하면 직접 쥐는 주식이 없고 모회사 주식을 통해서 신설되는 회사 주식을 가지게 돼 할인이 발생한다는 겁니다. 보통 인적분할을 한 회사는 새로 생긴 회사의 주식도 가지게 돼 주가 하락 요인으로 작용하지 않는 편입니다. SK텔레콤은 인적분할 소식에 강세를 보이기도 했고요.

반면에 물적분할은 다릅니다. 지난해 LG화학 사태 때도 물적분할로 주주들이 반발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최근 만도 또한 자율주행 부문을 물적분할 한다고 해 하루 만에 11% 넘게 떨어졌고요.

물론 모든 물적분할이 꼭 하락으로 이어지는 건 아닙니다. 지난해 물적분할로 몸살을 앓았던 LG화학은 올해 들어 100만원을 넘기는 등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빅히트도 음반사업 부문을 물적분할했지만 큰 하락 없이 지나갔고 최근 30만원을 넘기며 상장 이후 최고가를 달리고 있습니다.

금융투자업계에서는 물적분할이냐 인적분할이냐보다 회사의 성장성 전망이 주가에 중요하게 작용한다고 보고 있습니다. 물적분할을 하더라도 결과적으로 투자 유치로 성장에 큰 도움이 된다면 주가가 오를 수 있다는 겁니다. 결국 회사에 대한 여러 전망을 꼼꼼하게 살펴보는 게 중요하다는 의미이겠죠?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채권(bond) 이란? 더블파트너스 2015-03-28 10005
» 기업 분할 더블파트너스 2021-06-28 227
109 국가간 통화스와프(currency swap)란 무엇이며, 왜 필요한가? 햇살친구 2020-03-05 444
108 기본적 분석(Fundamental Analysis) & 기술적 분석(Technical Analysis)이란? 햇살친구 2019-04-26 774
107 재무제표로 보는 기업가치 판단 기초자료(1) 천사 2018-11-22 4564
106 화제를 넘어 신드롬, 가상화폐 순위와 종류 더블파트너스 2017-10-19 2627
105 ROI(Return On Investment) 김산하 2017-03-02 845
104 우버모멘트 박중훈 2017-02-24 1340
103 지브리의 저주 file 김산하 2017-02-24 646
102 코픽스(COFIX) 김산하 2017-02-24 386
101 블록딜 박중훈 2017-02-24 768
100 디폴트 옵션 박중훈 2017-02-23 212
99 중소기업 고유업종 박중훈 2017-02-23 239
98 국제 유가(WTI) 김산하 2017-02-23 221
97 캄 테크 박중훈 2017-02-22 1838
96 쌀 소득보전 직불금 박중훈 2017-02-22 151
95 프라임브로커리지 서비스(PBS) 박중훈 2017-02-17 1272
94 빅배스(Big Bath) 박중훈 2017-02-16 239